11만 명 '커피 힐링'…'코로나 블루' 날린 축제

2020-12-15
조회수 297

  2020 청춘, 커피 페스티벌 


  1주일간 랜선 축제 11만 명 접속
라이브 방송에 댓글·사연 쏟아져
이벤트 접속 폭발…서버 마비되기도


11만4443명. 국내 최초 랜선으로 열린 ‘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에 1주일간 접속한 사람들이다.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하루평균 2만 명씩 홈페이지를 찾았다. 10일과 11일 진행한 유튜브 라이브 방송은 1만 건 이상의 조회 기록을 세웠다.



올해 4회째를 맞이한 ‘청춘, 커피페스티벌’은 한국경제신문사와 서울 송파구가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커피문화 축제다. 취업, 시험 등 일상에 지친 청춘들을 위로하기 위해 2017년부터 매년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광장과 석촌호수에서 열렸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랜선 페스티벌’로 진행했다. “청춘 커피페스티벌이 온라인으로도 성공을 거뒀다”는 평가가 나왔다.


‘청춘 2행시’ 등 반응 뜨거워 


1주일간 진행한 소셜미디어 행사엔 1만5766명이 응모했다. 하루평균 페이스북에 공유된 게시물이 2만 건을 넘었고, 유튜브 조회 수도 2만1546건에 달했다. 이디야커피, 동서식품, 매일유업, SPC그룹, 한국야쿠르트, 투썸플레이스, 스타벅스 등 30여 개 국내 주요 커피 브랜드가 참여해 ‘초성퀴즈’ ‘2행시 짓기’ ‘민초단 돌체단 모여라’ 등의 행사를 열었다.  



‘청춘’으로 2행시를 짓는 이벤트의 반응이 가장 뜨거웠다. ‘청춘은 지금인데/춘하추동 집에만 있다 엉엉(밍구리)’ ‘청록색 여름이 지나고 추운 계절도 오고 마음도 추운 이때/춘풍이 불어올 봄날엔 코로나도 가버릴 거예요.(임서희)’ 등 재치있고 시의성 있는 댓글이 쏟아졌다.

사무국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콕’해야 했던 직장인과 대학생 등 모두가 ‘코로나 블루’를 잠시나마 잊게 하는 따뜻한 위로를 전한 행사였다”고 말했다.


취준생·자가격리 경험담 등 감동사연 


유튜브 라이브 방송 등엔 실시간 응원 메시지와 감동 사연을 담은 댓글 수백 개가 달렸다. ‘청춘 커피페스티벌을 통해 어려운 시국에도 온라인으로 서로 힘이 돼줄 수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윤정빈)’ ‘인생은 여행 청춘은 달고나, 슬로건 그대로 안전한 집콕, 붕붕 뜨는 기분으로 달달한 금요일을 보냈다(최선영)’ 등의 댓글이 쏟아졌다. 


자가격리 체험기, 거리두기로 만나지 못한 친구에게 보내는 편지 등의 감동 사연도 많았다. 취업 준비에 허덕이고 있다는 25세 대학생 윤소정 씨는 브라질과 멕시코 배낭여행기를 보내며 “‘커피덕후’인 엄마와 손잡고 꼭 가고 싶다”고 해 감동 사연 1위에 올랐다. 거리두기 때문에 친구들을 못 만나게 되면서 오히려 별거 아닌 일에도 전화 한 통씩 걸게 된다는 하세민 씨, 연차를 아껴 연말 여행을 계획했으나 자가격리해야 했던 사연을 보내온 사회초년생 임효영 씨 등이 당선자에 이름을 올렸다. 


투썸 이벤트에 3500명 몰려


참여형 콘텐츠에 접속자가 몰려 인터넷 홈페이지가 일시 다운되기도 했다. SPC그룹의 파스쿠찌 이벤트가 열린 11일에는 수만 명이 동시 접속해 행사 시작 3분 만에 서버가 마비됐다. 커피와 함께하는 여행사진 공모전 ‘마이 여행앨범’에는 5일간 400여 명이 응모했다.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접수한 ‘집콕 컵아트 챌린지’(사진)에는 892명이 참가해 총 122명이 당첨됐다. 1~3위를 차지한 우승자에게는 네슬레코리아, 스타벅스, 던킨도너츠 등이 마련한 홈딜리버리 선물을 보냈다. 환경재단과 스타벅스가 함께한 이벤트에는 3259명이, 투썸플레이스 이벤트에도 3575명이 몰렸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자세한 내용은 아래 기사를 참고해주세요

https://www.hankyung.com/economy/article/2020121335751

2020 청춘, 커피 페스티벌
TEL : 02-3496-7824(MON-FRI 9AM-6PM)
E-mail : youthcoffeefest@gmail.com
상호 : ㈜한국경제신문 / 대표 : 김정호
주소 : 서울 중구 청파로 463(중림동)
사업자등록번호 : 110-81-07390
통신판매업신고 : 제 중구02559호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Copyright ㈜한국경제신문

2020 청춘, 커피 페스티벌 사무국 (오전 9시 ~ 오후 6시)
TEL.02-3496-7824 / E-mail : youthcoffeefest@gmail.com
대표 : 김정호 / 주소 : 서울 중구 청파로 463(중림동)
사업자등록번호 : 110-81-07390 / 상호 : ㈜한국경제신문 
통신판매업신고 : 2004-서울중구-2559  /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Copyright 한국경제신문사